강화군, 풍년농사를 위한 모내기 박차
강화군, 풍년농사를 위한 모내기 박차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화 양사면 덕하리 들판에서 영농기 대민 지원에 나선 해병대 장병이 모내기를 돕고 있다. 강화군 제공
강화 양사면 덕하리 들판에서 영농기 대민 지원에 나선 해병대 장병이 모내기를 돕고 있다. 강화군 제공

인천 강화군은 양사면사무소와 양사파출소, 서강화농협 양사지점이 덕하리 모내기 현장을 찾아 영농기 대민지원에 나선 해병대 2사단 군장병과 농민들을 격려했다고 26일 밝혔다.

주웅재 덕하2리장은 장병에게 “코로나19로 농촌인력이 부족해 걱정이 많았는데, 대민지원에 나서준 군 장병의 도움으로 모내기를 할 수 있었다”며 “관계기관에서도 격려를 해주니 힘이 난다”고 말했다.

한경희 부면장은 “대민 지원에 나선 해병대 장병에게 감사하다”며 “현장의 생생한 농민들의 의견을 수렴하고 애로사항을 해결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창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