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교육청, 코로나19 관련 지원 사업 포함 7천708억원 규모 2차 추경안 편성
경기도교육청, 코로나19 관련 지원 사업 포함 7천708억원 규모 2차 추경안 편성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교육청이 코로나19 관련 지원 사업을 포함한 7천708억원 규모의 제2차 추가경정안을 경기도의회에 제출했다고 28일 밝혔다.

경기도교육청이 제출한 세출 예산안 항목을 살펴보면 ▲사립유치원 재정지원 등 코로나19 대응 300억원 ▲민생경제 활성화 4천37억원 ▲인건비 등 경직성 경비 3천589억원 ▲자체ㆍ특별교부금 344억원 등으로 구성됐다.

사립유치원 재정지원은 코로나19로 휴업이 장기화한 데 따라 3~4월분 수업료를 원아 1인당 14만원씩 총 211억원을 보전해주는 사업이다. 지원 대상은 3~4월분 수업료를 학부모에게 반환하고 교직원 인건비를 모두 지급한 유치원이다. 도내 931개원 가운데 92%(854개원)가 해당한다.

또 학교 신ㆍ증설 및 증ㆍ개축 사업에 3천41억원, 급식기구ㆍ시설 확충 및 환경개선사업 등에 218억원 등을 편성했다.

이외에 ▲단원고 기억교실 이전 및 유품 보존관리 3억원 ▲ 학교폭력대책심의위원회 운영 25억원 ▲군 항공기 소음 피해학교 소음 측정 용역 3억원 ▲각급 미세먼지 측정기 구입 18억원 ▲어린이보호구역 교통안전시설 설치 22억원 등 자제 및 특별교부금 사업 계획도 세웠다.

반편 코로나19 장기화로 미뤄진 석면 제거 등 교육환경개선 사업비 236억원, 교원ㆍ지방공무원 등 연수비 41억원 등 562억원은 감액 편성했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코로나19 장기화로 학사 운영에 차질을 빚는 학교 현장을 지원하고 침체된 지역경제를 활성화하기 위한 예산안”이라며 “이번 2회 추가경정 예산으로 코로나19로 어려운 학교 현장을 지원하고, 신속한 예산집행으로 지역경제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추경 예산안은 다음 달 9일 열리는 경기도의회 본회의에서 최종 의결될 예정이다. 이연우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