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왕시, 공공ㆍ사립도서관 간 상호대차 서비스 구축
의왕시, 공공ㆍ사립도서관 간 상호대차 서비스 구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도서관 상호대차 간담회-의왕시

의왕시에 있는 공공도서관과 사립도서관 어디서나 자료 대출과 반납을 할 수 있게 된다..

시는 현재 중앙도서관 등 공공도서관 3개소와 오전빛고운도서관 등 공립 작은 도서관 5개소에서 시행 중인 상호대차 서비스를 사립 작은 도서관까지 확대하기 위한 간담회를 최근 중앙도서관 문화교실에서 개최했다.

상호대차 서비스는 공공도서관에 소장된 도서를 집 앞 사립 작은 도서관까지 배달해주고 반납도 할 수 있도록 하는 시민 편의를 위한 서비스이다.

상호대차 서비스 구축을 위한 이번 간담회에서 차정숙 부시장과 사립 작은 도서관장, 담당 공무원 등 10여 명이 참석해 효율적인 상호대차 서비스 구축을 위한 논의가 이어졌다.

시는 상호대차 서비스 확대 시행을 위해 세대수가 많고 주변 주민에게까지 도서관을 개방하며 지속적인 운영을 할 수 있는 아파트 내 작은 도서관과 마을 작은 도서관 등을 대상으로 공모를 통해 도서관 3개소를 선정, 올해 12월까지 서비스 제공을 위한 시스템을 구축할 예정이다.

차정숙 의왕시 부시장은 “집 가까운 곳에서 읽고 싶은 책을 받아 볼 수 있는 작은 도서관을 활성화 시켜 이용자의 편의성 제고와 작은 도서관의 상대적으로 부족한 장서를 상호대차 서비스로 보완해 시민의 만족도 향상에 크게 이바지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의왕=임진흥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