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천시 향촌마을 공동 빨래방 문 열어
과천시 향촌마을 공동 빨래방 문 열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과천시 별양동 향촌마을 공동이불 빨래방이 지난 1일 문을 열었다.

이번에 문을 연 이불 빨래방은 송·변전설비 주변 지역의 보상 및 지원에 관한 법률에 따라 향촌마을 6통, 8통, 10통 주민대표가 지역 주민의 동의를 받아 한국전력공사에 주민 공동지원사업으로 신청해 개소했다.

김종천 시장은 이날 “빨래방이 예전의 마을 사람들이 모이던 빨래터와 같이 마을공동체의 소통과 화합의 새로운 장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향촌마을 이불 빨래방은 매주 화요일 목요일 오후 1시에서 6시까지, 토요일은 오후 1시에서 7시까지 이용할 수 있다. 침구류와 운동화 무료 세탁이 가능하다.

과천=김형표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