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신용보증재단, 코로나19로 어려운 아동청소년을 위해 성금 200만원 전달
경기신용보증재단, 코로나19로 어려운 아동청소년을 위해 성금 200만원 전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신용보증재단이 코로나19로 어려움에 처한 지역 아동청소년을 위해 임직원이 자발적인 참여로 모은 200만원의 성금을 사단법인 ‘위드인 사람과 함께’에 3일 전달했다.

위드인은 전 경기도의회 의장 출신인 정기열씨가 후원회장을 맡고 있으며, 빈곤아동 결연지원, 장애인 일자리 창출, 다문화?새터민 학습지원 등 다양한 복지 및 봉사활동을 펼치고 있다. 경기신보가 전달한 이번 성금은 저소득 아동청소년의 급식지원과 교육지원 목적으로 사용될 예정이다.

정기열 위드인 후원회장은 “지역 아동청소년을 위해 따뜻한 마음을 전달해주신 경기신보 임직원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하다”며 “코로나19로 어려움에 처한 많은 이웃을 위해 앞으로도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이민우 경기신용보증재단 이사장은 “직원들이 모은 소중한 성금이 위기에 빠진 저소득 아동청소년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기를 기원한다”며 “이번 기부활동을 통해 타 공공기관에서도 공익사업이 대폭 확대되고 많은 참여가 이뤄지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호준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