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대 전문대 혁신지원사업 연차평가 'A등급'
오산대 전문대 혁신지원사업 연차평가 'A등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산대학교는 교육부와 한국연구재단 등이 추진하는 2019년 전문대학 혁신지원사업(2 유형) 연차평가 결과, 최우수등급인 A등급을 받았다고 4일 밝혔다.

전문대학 혁신지원사업은 지난해부터 3년간 추진되는 사업으로 매년 연차평가를 시행, 결과에 따라 사업비가 가감되는 방식을 취한다. 이번 연차평가에서 오산대학교는 최우수등급인 A등급을 받아 2020년 전문대학 혁신지원사업(2 유형) 사업비의 10%에 해당하는 금액을 가중치에 따라 추가로 배정받게 됐다.

오산대는 혁신지원사업으로 ▲교육분야 혁신(2019년 미래대응 융합전공 및 학생설계형 교양교육을 통한 교육분야 혁신), ▲산학협력분야 혁신(산학협력네트워크 강화와 대학 자체 인증 우수업체를 기반으로 한 수요 맞춤형 교육), ▲글로컬 혁신(글로벌 산업수요 맞춤 프로그램, 지역어울림 협력모델 구축 프로그램 등) 등을 추진해 성과를 인정받았다.

허남윤 총장은 “대학 구성원들의 노력으로 지난해 LINC+사업 최우수등급에 이어 올해 혁신지원사업에서도 A등급을 받을 수 있었다. 이에 만족하지 않고 부족한 점을 보완하여 맞춤형 인재 양성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오산=강경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