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산포도와 함께 자란 ‘잎맞춤 체리’ 맛보세요…경기도 체리 첫 출하
송산포도와 함께 자란 ‘잎맞춤 체리’ 맛보세요…경기도 체리 첫 출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협중앙회 경기지역본부(본부장 김장섭)는 4일 화성시 송산농협 산지유통센터에서 ‘경기도 체리 첫 출하식’을 개최했다.

이번 출하식에는 김장섭 본부장을 비롯해 김도성 농협화성시지부장, 한기연 송산농협조합장, 김석병 경기잎맞춤조공법인 대표 등이 참석해 경기도에서 처음 출하되는 체리의 판매 확대를 기원했다.

송산포도로 유명한 화성시 송산면이 주산지인 ‘잎맞춤 체리’는 풍부한 일조량과 서해안에서 불어오는 해풍을 맞아 육질과 당도가 우수한 것이 특징이다. 100% 시설재배로 철저한 품질 관리와 공동선별을 통해 생산되며, 6월 말까지 수도권 소재 농협 하나로클럽 및 이마트 등에서 판매된다.

김장섭 본부장은 “잎맞춤 체리는 수입산 체리에 비해 새콤달콤한 맛이 좋고 농가와 작업장 모두 GAP 인증을 받아 믿고 먹을 수 있는 제철 우리 농산물”이라며 “딱 한 달간만 드실 수 있는 경기도산 체리를 많이 사랑해 달라”고 당부했다. 홍완식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