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두천시 미세먼지 저감ㆍ폭염 대비 살수차 운영
동두천시 미세먼지 저감ㆍ폭염 대비 살수차 운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두천시는 4일 고농도 미세먼지를 줄이고 여름철 폭염에 대비해 친환경 CNG 살수차를 상시 운영한다고 밝혔다.

동두천시는 미세먼지 및 폭염주의보 발령 시, 인구 밀집지역과 차량 통행이 많은 강변로, 중앙로, 평화로 등의 주요 도로에 살수차 1대를 투입해 도로 살수를 진행한다.

12.4t의 고압살수차량이 하루평균 30㎞를 운행하며 도로 살수작업으로 인한 물 튀김이나 시민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살수차량을 저속(시속 15㎞) 운행한다.

동두천시는 살수차량을 적극 활용, 여름철 불볕더위와 미세먼지를 동시에 잡을 계획이다. 운행 결과에 따라 살수구간, 살수횟수 등을 조정, 지속적으로 미세먼지와 폭염에 대한 피해를 줄일 수 있도록 다각적인 노력을 기울일 예정이다.

조이현 환경보호과장은 “시민들의 건강피해 예방을 위해 오토바이 운전자와 시민들의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한다”고 말했다.

동두천=송진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