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현충일 자율분향소 운영...코로나 방지 위해
오산시 현충일 자율분향소 운영...코로나 방지 위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산시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오는 6일 예정됐던 ‘제65회 현충일 추념식’을 취소하고 시민 누구나 자유롭게 참배할 수 있는 ‘자율분향소’를 운영한다.

자율분향소는 현충일 당일 오전 9시부터 12시까지 수청동 현충탑에서 운영된다.

방문자 전원은 마스크를 착용해야 하며, 현충탑 입구에서 발열체크, 손소독, 2m 거리두기 등 방역수칙을 준수한 채 헌화와 분향할 수 있다.

오산시 관계자는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부득이 제65회 현충일 추념 행사를 취소했다”라며 “추모 분위기가 유지될 수 있도록 코로나19 방역과 자율분향소 운영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오산=강경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