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리치웨이' 확진자와 접촉한 남양주 70대도 양성 판정
서울 '리치웨이' 확진자와 접촉한 남양주 70대도 양성 판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양주시는 화도읍에 거주하는 70대 여성 A씨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6일 밝혔다.

A씨는 지난 3∼4일 방문한 서울 강남의 건강기능보조식품 판매점에서 관악구 리치웨이 확진자와 접촉한 것으로 보건당국은 파악하고 있다. A씨는 5일에도 이 판매점에 가던 중 강남구보건소의 연락에 따라 코로나19 검사를 받은 뒤 이날 확진됐다. A씨는 경기도의료원 안성병원으로 옮겨져 치료 중이다.

채태병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