염태영 수원시장, 코로나19 극복 및 조기종식 응원 '스테이 스트롱 캠페인' 동참
염태영 수원시장, 코로나19 극복 및 조기종식 응원 '스테이 스트롱 캠페인' 동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염태영 시장이 스테이 스트롱 캠페인에 참여하고 있다.

염태영 수원시장이 9일 코로나19 극복과 조기종식을 응원하는 ‘스테이 스트롱 캠페인’에 동참했다.

우리나라 외교부가 시작한 ‘스테이 스트롱(Stay Strong, 강하게 버티자)’은 코로나19 대응에 전 세계 연대와 지지를 끌어내기 위한 글로벌 릴레이 캠페인이다.

염태영 시장은 ‘Stay Strong, Suwon is with you’라는 문구가 적힌 손팻말을 들고 캠페인에 참여했다. 손팻말에는 기도하는 두 손 위에 거품이 있는 그림이 있는데, 이는 개인위생을 철저하게 관리해 코로나19를 이겨내자는 의미다.

염 시장은 아시아 태평양 지역 도시들의 협력을 위한 국제기구인 ‘시티넷(CityNet)’의 지목을 받아 캠페인에 참여했다. 1997년 시티넷에 가입한 수원시는 2018년부터 집행위원 도시로 활동하고 있다. 시티넷은 지방정부, 자치단체 연합, NGO(비정부 단체) 등 163개 회원 도시·단체 등으로 이뤄져 있다.

염 시장은 다음 주자로 양승조 충청남도지사, 수원시 자매도시인 독일 프라이부르크시(마틴 호른 시장), 2017년 인간도시수원포럼에서 인연을 맺은 말레이시아 세베랑 페라이시(HJ 로잘리 HJ 모하무드 시장)를 지목했다.

염태영 시장은 “코로나19가 끝나는 순간까지 모든 시민과 함께 힘을 모아 감염병을 이겨낼 것”이라고 밝혔다. 정민훈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김이름 2020-06-26 22:13:56
정말로 이 코로나19가 끝날 때까지, 끝나고 나서도 모두가 힘을 합쳐 잘 살아가길 바랍니다. 코로나 19가 종식하기 까지는 모두가 마스크와 손소독을 생활화하며 잘 살아가길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