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FC, 바스쿠 주한 아르헨티나 대사 만나 축구 교류 논의
성남FC, 바스쿠 주한 아르헨티나 대사 만나 축구 교류 논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프로축구 K리그1 성남FC가 남미의 축구 강호 아르헨티나와 축구 국제 교류를 위한 자리를 가진 가운데 은수미(왼쪽) 구단주 겸 성남시장과 알프레도 바스쿠 주한 대사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성남FC 제공
프로축구 K리그1 성남FC가 남미의 축구 강호 아르헨티나와 축구 국제 교류를 위한 자리를 가진 가운데 은수미(왼쪽) 구단주 겸 성남시장과 알프레도 바스쿠 주한 대사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성남FC 제공

프로축구 K리그1(1부리그) 성남FC가 지난 19일 남미의 축구 강호 아르헨티나와 축구 국제 교류를 위한 자리를 가졌다.

이번 만남은 K리그 명문구단 성남FC와 아르헨티나 간 협력 관계 발전을 희망하는 알프레도 바스쿠 주한 아르헨티나 대사의 요청에 의해 성사됐다.

바스쿠 대사는 “K리그를 대표하는 성남FC를 방문하게 돼 영광이며, 은수미 구단주의 환대에 감사하다. 축구를 매개로 함께 할 수 있는 비지니스가 무궁무진하다고 생각한다”면서 “성남과 아르헨티나의 축구 교류를 위한 가교 역할을 할 수 있도록 도움이 되고 싶다”고 밝혔다.

은수미 구단주 겸 성남시장은 “아르헨티나가 한국과 오랜 우호관계를 유지하고 있는 만큼 성남FC와도 다양한 축구 교류를 통해 서로 발전할 수 있길 기대한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전 세계가 전례 없는 어려움에 처한 상황에서도 축구를 통해 위로와 희망의 메시지를 전달할 수 있도록 함께 노력했으면 한다”라고 말했다.

한편, 성남은 코로나19가 진정되는 상황을 고려해 향후 아르헨티나와 축구 교류 협력을 추진할 예정이며, 국가를 넘어 양 도시 간 협력관계 강화를 위해 지속적으로 소통할 것을 약속했다.

김경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