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광남동 새마을협의회, 사랑의 감자 나누기
광주시 광남동 새마을협의회, 사랑의 감자 나누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광주시 광남동 새마을협의회, 사랑의 감자 나누기

광주시 광남동 새마을협의회는 ‘사랑의 감자 나누기’ 행사를 가졌다고 30일 밝혔다.

이날 행사는 남종면 수청리 소재 농경지에서 새마을 남·여 지도자 20여명이 참여해 지난 3월부터 사랑과 정성으로 키운 감자를 수확했다. 수확한 감자는 관내 경로당 및 저소득층 등 어려운 이웃에게 전달할 계획이다.

권태완ㆍ김명숙 광남동 새마을 남ㆍ여 협의회장은 “휴일에도 주위의 어려운 이웃을 위해 이른 아침부터 감자 나누기 행사에 참석해 주신 많은 회원들에게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작은 나눔을 실천하는 단체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광남동 새마을협의회는 매년 사랑의 감자심기, 사랑의 김장 담그기 등 지역의 어려운 이웃을 위해 적극적인 봉사를 실천해 오고 있다.

광주=한상훈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