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의회 민주당 후반기 수석대표단 현충탑 참배…본격 활동 개시
경기도의회 민주당 후반기 수석대표단 현충탑 참배…본격 활동 개시
  • 최현호 기자 wti@kyeonggi.com
  • 입력   2020. 07. 01   오후 9 : 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의회 더불어민주당(대표 박근철, 의왕1) 수석 대표단이 현충탑 참배와 함께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했다.

박근철 대표를 비롯한 수석대표단은 1일 수원 인계동에 위치한 수원시 현충탑을 방문, 헌화와 분향 등을 하면서 순국선열 및 호국영령에 대한 추모ㆍ희생정신을 기렸다.

이날 현충탑 참배는 경기도의회 더불어민주당 수석대표단의 첫 공식 일정이었다. 참배에는 박근철 대표를 비롯해 정승현 총괄수석부대표(안산4), 김태형 정무수석부대표(화성3), 서현옥 기획수석부대표(평택5), 박성훈 정책수석부대표(남양주4), 이기형 협치수석부대표(김포4), 김성수 수석대변인(안양1), 이동현 정책위원장(시흥4) 등 수석대표단 8명 전원이 참석했다.

박근철 대표는 참배를 마친 후 방명록에 “경기도의회 새로운 도약 더불어민주당이 함께 하겠습니다”라고 기록하며 후반기 대표단 운영에 대한 결의를 다졌다.

박근철 대표는 “코로나19로 인해 힘든 분들이 많아 경기도와 의회에 대한 기대가 어느 때보다 크다는 것을 알고 있다”면서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의 희생이 헛되지 않도록 혁신과 소통을 통해 도민들의 민생을 살피는 더불어민주당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최현호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