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 포스트 코로나시대 시민 최우선 인구정책은‘안정된 일자리’
김포 포스트 코로나시대 시민 최우선 인구정책은‘안정된 일자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김포 시민이 가장 최우선으로 생각하는 인구정책 과제는 안정적 일자리인 것으로 조사됐다.

2일 김포시에 따르면 지난 5월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주요 인구정책과제 발굴과 코로나19가 인구구조에 미칠 영향에 대한 기초자료 확보를 위해 포스트 코로나 시대 대비, 인구영향 설문조사를 실시했다.

조사 결과 20세 이상 김포 시민 590명은 온ㆍ오프라인으로 응답해 저출산ㆍ고령사회 해결을 위해 필요한 정책으로 안정적 일자리 확대에 37.5%로 가장 많은 의견을 나타냈다. 살기 좋은 김포를 위해 필요한 정책에 대한 응답도 일자리(기업 등) 유치에 대한 비율이 33.4%로 가장 높았다.

20~40대를 대상으로는 코로나19로 결혼, 임신에 대한 계획에 변화가 있는지에 대한 질문에는 20대와 30대의 경우 ‘현재는 어렵지만, 언젠가는 할 것이다’라는 의견이 각각 46.0%와 37.6% 등으로 가장 많았다. 이와는 대조적으로 40대는 ‘원래도 없었고, 앞으로도 없다’라는 의견이 71.4%로 높은 비율을 나타냈다.

부정적인 응답을 한 20대(38%)의 57.9%는 ‘혼자(또는 아이 없이) 사는 것이 편하다고 생각되어서’라고 응답, 가치관 변화도 저출산에 큰 영향을 미치고 있음을 보여줬다.

코로나19로 김포시 정주의식에 변화가 생겼는지에 대한 질문에는 67.1%가 ‘기존에도 계속 살고 싶었고, 지금도 계속 살고 싶다’고 응답했다. ‘기존에는 살기 싫었지만, 지금은 계속 살고 싶다’는 12.4%로 뒤를 이었고 79.5%는 김포시에 계속 살고 싶다는 의견을 보였다.

코로나19로 확대되고 있는 비대면 시스템에 관한 의견에는 ‘대면 일자리 감소로 부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이라는 응답이 30.3%로 가장 많았다. ‘사람간의 소외감, 거리감 증대로 부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이라는 응답은 23.7%로 뒤를 이었다.

김포시 관계자는 “조사 결과를 토대로 향후 지속 가능하고 안정성을 기반으로 한 정책과 비대면 시스템 시대의 새로운 부작용에 대한 보완책 마련 등 중점과제를 발굴, 추진해 다가올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적극 대응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포=양형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채연 2020-07-06 10:47:24
코로나 사태로 인해 일자리를 잃으신 분들과 자영업자 시민 분들이 너무 안타깝네요. 하루 빨리 코로나 사태가 종식되길 빌며 포스트 코로나시대엔 안정된 일자리 정책으로 시민들에게 희망을 심어주었으면 좋겠습니다. 파이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