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 공무원, 농협, 농촌일손 돕기와 소외이웃을 향한 물품 전달
안성 공무원, 농협, 농촌일손 돕기와 소외이웃을 향한 물품 전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성시 공무원과 사회단체, 지역 농협이 소외이웃을 위한 물품 기부와 농촌일손돕기에 나서는 등 이웃 사랑을 실천했다.

안성농협(조합장 오영식)은 7일 안성 1, 2, 3동 주민센터를 방문해 지역 소외이웃을 위한 ‘농촌사랑기금 사랑의 선풍기와 쌀’을 전달했다. 이날 농협이 기부한 물품은 2천만 원 상당의 선풍기 350대와 4㎏ 쌀 350포로 도시와 농촌의 행복한 상생을 위해 마련했다.

앞서 안성 1동 전 직원은 일손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현동 A씨의 고추밭에서 고춧대 매어주기, 고추밭 풀 매기 등 봉사활동에 나섰다.

대덕면 새마을지회(회장 강기만, 정향숙)도 최승린 면장, 공무원과 함께 휴경지에서 연말 불우이웃돕기 들깨심기를 진행했다.

허오욱 안성 1동장은 “이웃을 위한 작은 실천들이 더불어 사는 풍요로운 안성을 만드는 데 밑거름이 될 것으로 믿는다”면서 “앞으로도 나눔과 배려가 만연한 사회를 만드는데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안성=박석원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