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어촌공사 김인식 사장, 인천 강화지역 농촌용수 공급사업 장마대비 현장 안전점검 실시
농어촌공사 김인식 사장, 인천 강화지역 농촌용수 공급사업 장마대비 현장 안전점검 실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농어촌공사 김인식 사장은 7일 인천광역시 강화군 강화지구 다목적 농촌용수개발사업 현장을 방문해 영농기 농업용수 공급과 장마대비 양수장 관리현황을 집중 점검했다.

안전점검이 시행된 강화지구 다목적 농촌용수개발사업은 김포 신곡양수장에서 한강물을 취수해 농업용수관로를 통해 강화 북부지역 680ha에 용수를 공급하는 사업이다.

공사가 준공되면 상습 가뭄지역인 강화 북부 양사면 일원에 안정적 용수공급 및 농가소득 증대에 기여할 것으로 예상된다.

현장점검을 통해 김인식 사장은“기후변화로 인한 집중호우 등 재해재난 발생빈도가 높아지고 있는 만큼 시설물 점검체계를 강화할 것”이라며 “비상상황 발생 시 신속하게 대처해 국민 생명과 안전을 지키는 데 최선을 다해달라”고 당부했다.

이어 “시설물과 공사 현장에서 안전이 최우선이 될 수 있도록 규정과 의무를 철저히 준수해 안전사각지대가 발생하지 않도록 모든 역량을 집중해 달라”고 덧붙였다.

홍완식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