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민 정책 수용, 장마철 대비 도로 배수로 정비 완료
도민 정책 수용, 장마철 대비 도로 배수로 정비 완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가 도민의 정책 제안으로 ‘여름 장마철 대비 도로 배수로 집중정비’를 실시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정비활동은 한 도민이 지난달 1일 이재명 지사의 SNS에 ‘장마철이 오기 전 시내 곳곳 도로 배수로를 청소해 달라’며 ‘낙엽, 쓰레기, 꽁초 등이 쌓여 장맛비로 범람이 빈번하다. 도로 범람을 막기 위해 미리미리 청소를 부탁 드린다’고 요청한 데 따른 것이다. 당시 이 지사는 해당 SNS 댓글을 통해 ‘시군사무이긴 하지만 중요한 일이기 때문에 챙겨보겠다’고 답변한 뒤 관련 부서에 도 차원의 집중정비 계획 수립과 시군 협조를 요청할 것을 지시했다. 이에 경기도와 31개 시군은 도내 지방도 2천761㎞와 시군도 8천807㎞ 등 약 1만 1천568㎞를 대상으로 집중정비를 했다. 우선 도로 주변 ‘우수받이’ 5만 7천968개소를 대상으로 산적한 쓰레기와 토사, 잡풀 등을 제거하고 ‘배수로’ 1만 8천430개소에 대한 준설작업과 노후시설 교체 등의 정비를 추진했다. 또 도로변 청소를 통해 쓰레기 569t을 모두 수거하고 지하차도 68개소를 대상으로 측구준설, 펌프시설 밸브 교체, 배수펌프장 가동 점검 등 침수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한 정비활동을 벌였다.

도는 배수로 내 퇴적 토사나 쓰레기, 잡풀은 일시정비로 완전히 해소가 되지 않는다는 점을 고려, 시군과 지속적으로 협력해 배수로 정비 등 상시 관리활동을 실시할 방침이다. 특히 시군의 적극적인 동참을 독려하는 차원에서 이번 정비결과를 ‘2020년도 도로정비평가’에 반영하기로 했다. 아울러 집중호우 이전까지 도 차원의 점검을 실시해 미흡한 곳을 발굴·정비해 나갈 계획이다.

김창학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