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지대 박은영, 춘계대학테니스연맹전 女단식 첫 패권
명지대 박은영, 춘계대학테니스연맹전 女단식 첫 패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74회 전국춘계대학테니스연맹전 여자부 단식서 입학 3년 만에 패권을 차지한 박은영(명지대). 김도원 프리랜서 제공
제74회 전국춘계대학테니스연맹전 여자부 단식서 입학 3년 만에 패권을 차지한 박은영(명지대). 김도원 프리랜서 제공

박은영(명지대)이 제74회 전국춘계대학테니스연맹전 여자부 단식에서 대학무대 3년 만에 첫 패권을 차지했다.

박은영은 4일 강원도 양구 테니스파크서 열린 최종일 여자부 단식 결승서 박령경(인천대)을 세트스코어 2대0(6-1 6-1)으로 완파하고 우승했다. 이로써 박은영은 대학 입학 후 첫 단식 정상에 오르면서 존재감을 과시했다.

이날 박은영은 경기 초반부터 장점인 빠른발을 활용한 한 박자 빠른 공격으로 박령경을 몰아붙여 기선을 잡았고, 상대의 잇딴 공격을 안정된 수비와 스트로크로 잠재워 6-1로 첫 세트를 손쉽게 거머쥐었다.

상승세를 탄 박은영은 2세트도 탄탄한 수비력을 바탕으로 착실히 포인트를 쌓아 또다시 6-1로 따내 패권을 안았다.

박은영은 “대학에서 거둔 첫 우승이라 너무 기쁘다. 신순호 전 감독님, 최진영 감독님, 그리고 동료들의 응원과 격려가 내게 많은 힘이 됐다”면서 “결승전서 완벽한 디펜스와 발리로 경기를 주도했고, 범실을 최소화하려 노력했다. 이번 우승을 계기로 한 단계 업그레이드 된 선수로 성장해 계속 좋은 성적 거두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김경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