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의회 협치 위해 역사상 첫 맞손… 여야간 상호상생 및 협치협약식
성남시의회 협치 위해 역사상 첫 맞손… 여야간 상호상생 및 협치협약식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윤창근 성남시의장(가운데), 더불어민주당 마선식(왼쪽) 대표의원, 미래통합당 이상호 대표의원이 6일 시의회 세미나실에서 '여야간 상호 상생 및 협치 협약식'을 체결하고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성남시의회 제공
윤창근 성남시의장(가운데), 더불어민주당 마선식(왼쪽) 대표의원, 미래통합당 이상호 대표의원이 6일 시의회 세미나실에서 '여야간 상호 상생 및 협치 협약식'을 체결하고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성남시의회 제공

성남시의회는 6일 시의회 세미나실에서 ‘여·야간 상호 상생 및 협치 협약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시의회 여야가 상생을 위해 역사상 처음 체결한 이날 협약식에는 윤창근 의장과 더불어민주당 마선식 대표의원, 미래통합당 이상호 대표의원이 참여했다. 협약서에는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생활ㆍ경제ㆍ심리방역 등과 관련된 정책 및 대안 제시 ▲공동의 관심 이슈에 대해 교류ㆍ협력하는 양당 협치채널 개설 등이 담겨있다.

마선식 더불어민주당 대표의원은 “막중한 책임감을 되새기고 시민을 위해 여야가 상생하는 시의회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이상호 미래통합당 대표의원은 “코로나19로 지친 시민들의 삶에 보탬이 되는 의정활동을 위해 초당적으로 여야가 함께 노력해나가겠다”고 밝혔다.

윤창근 의장은 “여야 대립은 당리당략에 의한 것이 아니라 사회적 약자를 배려하고 공익에 부합하기 위한 대립이어야 한다”며 “충분히 대화하고 타협할 수 있도록 의장으로서 중간자적 역할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다짐했다.

성남=이정민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