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전해철 의원, 행정안전부 특별교부세 10억원 확보
민주당 전해철 의원, 행정안전부 특별교부세 10억원 확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전해철 의원

국회 정보위원장인 더불어민주당 전해철 의원(3선, 안산 상록갑)은 본오동 반월공원 주차장 조성 사업비, 건건2교 내진보강 사업비 등 총 10억원을 행정안전부 특별교부세로 확보했다고 7일 밝혔다.

현재 본오동 반월공원 인근 지역의 경우 다가구, 다세대 주택이 밀집돼 있고 노외주차시설이 전무한 실정이다. 이로 인해 주변 주차공간이 부족, 이면도로 불법주차로 인해 어린이, 노약자 등 교통약자들의 통행에 불편함이 있어 왔다. 이에 전해철 의원은 노외주차장 확보를 통한 안전사고 예방 및 주차문제 해결을 위해 본오동 반월공원 주차장 조성 사업비 8억원을 행정안전부 특별교부세로 확보했다.

또한 전해철 의원은 건건2교 내진보강공사 사업비 2억원도 행안부 재난안전 특별교부세로 확보했다. 안산시 건건동에 위치한 건건2교는 노후화로 인해 통행시 안전문제가 제기돼 왔다. 이번 국비 예산 확보로 낡은 교량 받침을 교체하는 사업 등이 연내 진행될 예정이다. 전 의원은 “앞으로도 지역주민들이 쾌적하고 안전한 환경에서 생활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송우일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