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아스톤 이옥자 대표, 광주시 농아인들을 위한 성금 300만원 기탁
피아스톤 이옥자 대표, 광주시 농아인들을 위한 성금 300만원 기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장애인정보격차해소지원협회 피아스톤 사업부(대표 이옥자)는 13일 광주시 농아인을 위한 성금 300만 원을 시에 기탁했다.

이옥자 대표는 “중증장애인생산품 생산업체를 운영하는 것에 어려움이 많지만 주변 이웃을 위하는 마음으로 시에 살고 계신 농아인 분들을 위해 기탁을 결심하게 됐다”고 배경을 설명했다.

기탁금은 이 대표의 뜻에 따라 ㈔한국농아인협회 경기도협회 광주시지회로 지정 기탁돼 광주시 농아인들을 위해 소중히 쓰여질 예정이다.

이에 대해 신동헌 광주시장은 “어려운 시기에 주변의 이웃을 위해 힘써 주셔서 감사드린다”면서 “관내 장애인의 사회참여를 위해 광주시도 더욱 힘쓰겠다”고 화답했다. 한편 피아스톤 사업부는 보건복지부 지정 중증장애인생산품 생산업체로 설계에서 생산까지 중증장애인이 함께 참여해 콘크리트 호안 및 옹벽블록, 보차도용 콘크리트 블록 등을 제조한다.

광주=한상훈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