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연령ㆍ혼인여부 관계없이 생애 첫 주택 구입자 취득세 감면
고양시 연령ㆍ혼인여부 관계없이 생애 첫 주택 구입자 취득세 감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양지역에선 연령ㆍ혼인여부에 관계없이 생애 첫 주택구입자 소득요건 등을 갖추면 취득세를 감면받을 수 있게 됐다. 고양시가 지난 12일부터 이 같은 내용으로 지방세특례제한법이 개정됐기 때문이다.

기존에는 일정 요건을 충족하는 신혼부부가 처음으로 주택을 구입하는 경우만 취득세의 50%를 경감해줬다.

감면 요건으로는 취득자와 배우자 연간 합산소득이 7천만원 이하이고 단독주택, 아파트, 다세대, 연립주택 등 공동주택을 취득하는 경우다. 오피스텔은 해당되지 않는다. 주민등록표에 기재된 세대원 모두 주택을 소유한 사실이 없어야 한다. 이 경우 배우자는 주민등록표에 기재되지 않더라도 같은 세대로 포함하는 것으로 본다.

1억5천만원 이하의 주택은 취득세 전액을 면제하고 1억5천만원 초과 3억원 이하의 주택은 50%를 경감한다. 단, 수도권의 경우 1억5천만원 초과 4억원 이하의 주택에 대해 50%를 경감한다.

한편 이번 개정안은 지난달 10일 이후부터 내년 12월31일까지 주택을 취득한 경우에 적용되는 한시적 특례다. 지난달 10일부터 지난 11일 사이 주택을 구입해 이미 취득세를 납부한 시민은 환급받을 수 있다. 환급신청기간은 법 시행일로부터 60일 이내다. 자세한 사항은 부동산 소재지 구청 세무과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고양=유제원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