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강화군, 김치맛 좋게 만드는‘종균 보급사업’ 실시
인천 강화군, 김치맛 좋게 만드는‘종균 보급사업’ 실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화순무김치 및 김치공장

인천 강화군은 농림축산식품부가 김치의 맛과 품질·경쟁력 강화를 위해 추진한 종균 보급사업에 ‘강화섬김치’가 뽑혔다고 16일 밝혔다. 종균은 김치의 발효를 주도하는 유산균으로 김치 품질을 균일하게 할 뿐만아니라 항염증 물질 생성 효과까지 우수해 장 질환 개선 효과가 있다.

이번에 농축산부가 선정한 업체는 선원면에 있는 ‘강화섬김치’로 세계김치연구소가 보급하는 종균 100㎏을 보급받아 김치 100t을 생산할 계획이다.

군은 종균 보급사업과 함께 사전 컨설팅 지원으로 우수한 김치의 생산 촉진에 필요한 행정지원을 할 방침이다.

군 관계자는 “중국산 김치 수입이 증가하는 상황에서 종균 김치를 통해 강화군에서 생산된 김치의 품질이 차별화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했다. 이어 “올해부터 순무김치가 군부대 급식에 들어가고 이번 사업 선정까지 강화 김치의 품질이 확실히 차별화했다”고 했다.

김창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