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 정신요양시설 박애원에서 코로나19 추가확진자 8명 발생…누적 총 18명
고양 정신요양시설 박애원에서 코로나19 추가확진자 8명 발생…누적 총 18명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양시는 일산동구 소재 정신요양시설 박애원의 30∼60대 입소자 8명(고양시 348∼355번)이 코로나19에 추가로 확진됐다고 18일 밝혔다.

이에 따라 박애원 관련 코로나19 확진자는 지난 15일 최초 발생한 인천시 계양구 124번 환자를 포함해 모두 18명으로 늘어났다.

18명 중 입소자가 15명, 종사자가 2명, 사회복무요원이 1명이다.

일산동구보건소는 입소자 176명, 종사자 14명에 대해 코호트 격리조치를 지속하고 오는 19일 세 번째 전수검사를 할 방침이다.

이날 고양시에서는 이들 외에 6명이 더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일산서구 덕이동의 50대와 40대 주민 2명(344·345번)은 고양시 340번 확진자와 접촉한 뒤 양성 판정을 받았다.

일산동구 백석동 20대 주민(346번)은 고양시 277번과 281번 확진자와, 일산서구 대화동 주민 2명(356·357번)은 타지역 확진자와 각각 접촉한 것으로 조사됐다.

이날 확진된 덕양구 삼송동 거주 60대 주민(347번)은 감염 경로를 조사 중이다.

권오탁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