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영준의 잇무비] '검객', 검투 액션 장착한 조선판 '테이큰'
[장영준의 잇무비] '검객', 검투 액션 장착한 조선판 '테이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화 '검객' 포스터. 오퍼스픽쳐스,  (주)더웨이브 E&M (구 키위)
영화 '검객' 포스터. 오퍼스픽쳐스, (주)더웨이브 E&M (구 키위)

감독: 최재훈
출연: 장혁, 김현수, 조 타슬림, 정만식, 이나경, 이민혁 등
줄거리: 광해군 폐위 후, 세상을 등진 조선 최고의 검객 '태율'이 사라진 딸을 찾기 위해 다시 칼을 들게 되면서 시작되는 리얼 추격 액션.

지금껏 본 적 없는 역대급 검투 액션

'검객' 속 검투 액션씬은 최고의 검객들이 펼치는 다채로운 검술은 물론, 몰입도를 배가시킬 생생한 사운드, 몸을 아끼지 않은 배우들의 열연으로 지금껏 본 적 없는 검투 액션을 예고한다. 특히, 캐릭터의 성격과 특성이 반영된 검투 스타일부터 각기 다른 무기와 아이템으로 다채로운 재미를 더한다. 조선 최고의 검객 '태율'(장혁)은 누구보다 빠른 속도로 상대를 제압하는 동물적인 감각과 더불어 독보적인 스피드의 검술을 표현한다. 여기에, 청나라 황족 '구루타이'(조 타슬림)가 선보일 파워풀한 검술, 그리고 이와 대비되는 부드러우면서도 단호한 카리스마가 느껴지는 조선 정통 검술 또한 놓칠 수 없는 포인트다. 또한, 각기 다른 캐릭터들이 사용하는 독특한 모양의 검 디자인도 눈길을 사로잡는다. 이처럼 조선과 청나라 최고 검객들의 개성을 느낄 수 있는 검술 스타일과 각양각색의 검 디자인을 통해 이제껏 본 적 없는 차별화된 검투 액션에 대한 기대감을 증폭시키고 있다.

조선판 '존윅'·'테이큰'의 탄생

자신의 소중한 것을 건드린 자들을 향해 자비 없이 응징하는 캐릭터들의 이유 있는 복수를 담은 '테이큰'과 '존 윅'은 강렬하고 간결한 복수 스토리와 멈출 수 없는 액션으로 흥행을 이끌었다. 세상을 등진 채 조용히 살고자 했던 '태율'의 분노가 폭발하며 시작되는 액션은 그간 통쾌하고 짜릿한 액션을 기다려온 관객들을 만족시키기에 충분하다. 이에 복수를 위해 적들을 추격하고 무자비하게 베어버리는 통쾌한 스토리는 장혁의 터질 듯한 분노와 만나 짜릿한 카타르시스를 선사할 예정이다.

장혁X조 타슬림X정만식, 국경을 초월한 캐스팅

조선 최고의 검객 '태율'로 분한 배우 장혁은 고난도 검투 액션을 위해 사전 준비 과정부터 직접 무술팀과 전체적인 콘셉트를 고민하는 것은 물론, 캐릭터에 맞는 독창적인 변칙 검술을 디자인해 새로운 스타일의 볼거리를 예고한다. 여기에 '분노의 질주: 더 맥시멈' '스타트렉 비욘드' 등의 작품에서 활약하며 할리우드가 주목하는 액션 신성으로 떠오른 조 타슬림이 장혁과의 숨 막히는 대결을 예고, 묵직한 존재감을 자랑하는 베테랑 배우 정만식이 합세해 예비 관객들의 기대감을 증폭시킨다.

개봉: 9월 23일

장영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