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서울행 급행버스(G3800번) 개통
광주시 서울행 급행버스(G3800번) 개통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시는 퇴촌면 관음리에서 서울 양재역을 오가는 직행 좌석형 급행버스 G3800번을 다음달 6일 개통한다고 23일 밝혔다.

이에 따라 광주시를 운행하는 급행버스는 G3202번(태전지구~삼성역)에 이어 두 번째 노선을 개통하게 됐다.

그동안 서울에서 퇴촌으로 이동할 수 있는 대중교통 부재로 자가용 이용이 불가한 학생들이 불편함을 호소했으나 이번 노선 신설로 학생들과 주민들의 대중교통 이용여건이 개선될 것으로 기대된다.

G3800번 경기 급행버스는 성남~장호원 간 자동차전용도로를 이용해 서울 양재역까지 최단시간에 접근이 가능한 노선이다. 공공와이파이, USB 충전포트, 공기청정필터 등 승객편의 장치가 포함된 45인승 차량 8대가 투입된다.

운행구간은 퇴촌 관음리 명학골을 기점으로 광주시 구간은 ▲퇴촌농협 ▲나눔의 집 ▲무갑삼거리 ▲세광아파트 ▲브라운스톤아파트 ▲경화여고 ▲광주터미널 ▲경안장례식장 등이다. 서울 구간은 ▲양재역 ▲양재시민의 숲 등이다. 배차간격 20~30분으로 하루 32회 운행한다.

신동헌 시장은 “이번 광역급행버스 도입으로 광주시 지역명소인 ‘나눔의 집’, ‘천진암’, ‘경안습지생태공원’ 등의 접근성이 개선돼 관광사업 활성화와 퇴촌지역의 생활편의 증진과 지역경제 활성화 등이 기대된다”고 말했다.

광주=한상훈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