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항철도, 추석맞이 취약계층에 사랑나눔 실천
공항철도, 추석맞이 취약계층에 사랑나눔 실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항철도㈜는 올해 추석을 앞두고 인천지역 소외계층에 대한 다양한 기부활동을 펼치고 있다고 24일 밝혔다.

공항철도는 이날 인천의료원을 찾아 방역용품 등을 전했다. 이어 오는 28일 서구 검암경서동 행정복지센터와 서구자원봉사센터를 통해 취약계층 다자녀가정에 온라인 학습 지원을 위한 모바일기기를 제공할 예정이다. 또 중·고등학생이 있는 6가구를 선정해 장학금 지급 등 800만원 상당의 장학사업을 펼친다.

아울러 코로나19 장기화로 중단된 무료 급식 서비스 탓에 경제적 어려움을 겪는 서구지역 홀몸노인과 장애인 등 취약계층에게 도시락 지원활동도 함께 하고 있다.

공항철도는 이 같은 기부활동을 위해 임직원들이 매월 급여의 일부를 모아 만든 ‘러브펀드’ 기금으로 마련했다.

송인성 공항철도 부사장은 “코로나19로 힘든 시기에 조금이나마 위로의 마음을 전하고자 계속해서 후원활동을 이어나가겠다”라고 했다.

이승훈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