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마사회 추석상 꾸러미로 지원키로
한국마사회 추석상 꾸러미로 지원키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 마사회는 전국의 주요 사업장 소재지에 거주하는 거동이 불편한 어르신 1천 200가구에 ‘추석 상 차림을 위한 장 꾸러미’를 지원했다.

한국마사회는 코로나 19 여파로 경마중단과 전사 휴업 등 긴축 비상경영 중인 상황에서, 임직원들이 자발적으로 급여를 반납해 8천 900만 원의 재원을 마련했으며, 지역 전통시장과 사회적 기업의 물품으로 추석 상 차림 장 꾸러미를 구성하여 지역 내 거동이 불편하거나 홀로 지내는 노인세대에 전달할 예정이다.

이번 사랑나눔 행사는 마사회 임직원의 급여 반납 재원으로 장바구니 물가 급등과 소비 위축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전통시장의 소상공인들을 돕고, 특히 이번 추석 기간 중 코로나 19에 따른 이동 제한으로 홀로 명절을 보내기 쉬운 노인세대가 추석 상을 차리는 데 도움이 되고자 마련됐다.

김낙순 회장은 “더없이 어려운 시기를 보내고 있는 지역 소상공인과 자영업자, 어르신 분들께 우리 임직원들의 작은 정성이 조금이나마 위로와 응원이 되길 바란다.”라고 밝혔다.

과천=김형표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