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화군, 군민위한 강화 10월愛 콘서트 개최...인기가수 총출동
강화군, 군민위한 강화 10월愛 콘서트 개최...인기가수 총출동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강화 10월 콘서트 표스터
강화 10월 콘서트 표스터

강화군이 코로나19로 지친 군민을 위로하고 침체된 지역경기 회복의 물꼬를 트기 위한 콘서트를 개최한다.

26일 군에 따르면 오는 31일 토요일 오후 5시에 강화공설운동장에서 세대별 인기 가수들이 총출동하는 ‘2020 제3회 강화 10월 愛 콘서트 ‘를 개최한다.

콘서트는 강화군민이면 누구나 무료로 관람 가능하며 당일 오후 3시부터 선착순으로 입장할 수 있다.

이번 콘서트는 방송인 김태진과 이유미가 진행하며 DJ춘자의 오프닝 공연을 시작으로 국민적인 사랑을 받은 ‘내일은 미스트롯’ 우승자 송가인, 홍자를 비롯해 젊은 세대의 감성을 자극하는 라이브 가수 자이언티, 육중완밴드, 고유진 등 인기 가수들의 다채로운 무대가 펼쳐진다.

특히 공연 마무리로 강화의 밤하늘을 수놓을 환상의 불꽃놀이와 레이저쇼를 선보인다.

군은 정부 행사 운영지침과 사회적 거리두기 방역 수칙을 준수해 실외 4㎡당 1명으로 출입자를 제한하고 발열체크, 출입자 명부작성을 비롯해 선별진료소와 핫라인을 구축해 콘서트를 안전하게 개최할 방침이다.

유천호 군수는 “이번 콘서트는 연초부터 계속되는 코로나19로 지친 군민들을 위로하는 치유와 화합의 장인 동시에 침체된 지역경기 회복의 신호탄이 될 것”이라며 “아름다운 강화의 가을을 만끽하며 추억을 담아가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창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