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평 용문산 인근서 불…"0.3ha 소실 추정"
양평 용문산 인근서 불…"0.3ha 소실 추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9일 오후 2시 5분께 양평군 용문산 내 사찰인 용문사 부근에서 불이 났다.

경기도산불방지대책본부와 소방당국은 헬기 3대를 투입하고 진화대와 공무원 등 60여명을 동원, 진화작업을 벌여 3시간여만인 오후 5시15분께 불을 껐다.

이 불로 인한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산 능선을 따라 흰 연기가 치솟자 양평군청은 이날 오후 3시께 재난문자를 통해 입산을 자제하고 안전에 유의할 것을 당부했다.

산불방지대책본부 관계자는 “날이 어두워져 산불로 인한 정확한 소실 면적은 파악이 어렵지만 0.3㏊ 정도가 불에 탄 것으로 추정된다”고 말했다.

산림당국은 뒷불감시 작업이 끝나는 대로 정확한 화재 면적과 원인을 조사할 계획이다.

양평=장세원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