낚싯배, 원산안면대교 교각 ‘충돌’ 3명 사망·19명 부상
낚싯배, 원산안면대교 교각 ‘충돌’ 3명 사망·19명 부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상자 경기ㆍ인천 지역 관광객
31일 오전 5시 40분께 충남 태안과 보령을 연결하는 원산안면대교 교각을 들이받은 낚싯배에서 해경이 승선원을 구조하고 있다. 이 사고로 3명이 숨지고 19명이 부상을 당했다.연합뉴스

충남 서해에서 낚싯배가 대교(大橋) 교각과 충돌해 3명이 숨지고 19명이 다치는 사고가 발생했다.

사상자들은 각각 경기도와 인천 등지에서 2∼4명 정도씩 짝을 이뤄 보령에 온 것으로 전해졌다.

31일 오전 5시40분께 충남 태안군 안면도와 보령시 원산도를 잇는 원산안면대교 아래에서 22명이 탄 9.77t급 낚싯배가 교각을 들이받았다.

이 사고로 A씨(62) 등 3명이 숨졌고, 다른 1명도 의식불명 상태로 천안 단국대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중이다.

또 다른 승선원 B씨(46) 등 3명은 중상, 선장 C씨(42)씨 등 15명은 경상을 입고 서산의료원과 예산종합병원 등 인근 병원에 분산 이송돼 치료를 받고 있다.

해경 조사결과 사고 선박은 이날 오전 5시 10분께 보령 오천항에서 출항해 시속 27㎞(15노트)의 다소 빠른 속도로 항해하다 교각과 충돌한 것으로 파악됐다.

해경은 선장 신고를 받고 현장에 경비함정ㆍ연안 구조정 등을 급파해 승선원들을 구조했다.

해경 관계자에 따르면 선장이 음주 상태에서 운항한 것은 아닌 것으로 확인됐다.

승선원들은 구조될 강시 모두 구명조끼를 입고 입었다. 해경은 선장 C씨를 업무상 과실치사 혐의 등으로 입건해 자세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이광희기자

 


댓글 운영기준

경기일보 뉴스 댓글은 이용자 여러분들의 자유로운 의견을 나누는 공간입니다.
건전한 여론 형성과 원활한 이용을 위해, 아래와 같은 사항은 삭제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경기일보 댓글 삭제 기준
  1. 기사 내용이나 주제와 무관한 글
  2. 특정 기관이나 상품을 광고·홍보하기 위한 글
  3. 불량한, 또는 저속한 언어를 사용한 글
  4. 타인에 대한 모욕, 비방, 비난 등이 포함된 글
  5. 읽는 이로 하여금 수치심, 공포감, 혐오감 등을 느끼게 하는 글
  6. 타인을 사칭하거나 아이디 도용, 차용 등 개인정보와 사생활을 침해한 글

위의 내용에 명시되어 있지 않더라도 불법적인 내용이거나 공익에 반하는 경우, 작성자의 동의없이 선 삭제조치 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우리지역 추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