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청, 한국실업연맹회장배 역도 중량급 단체전 우승
고양시청, 한국실업연맹회장배 역도 중량급 단체전 우승
  • 김경수 기자 2ks@kyeonggi.com
  • 입력   2020. 11. 16   오후 5 : 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양시청이 2020 한국실업연맹회장배 역도대회 중량급 단체전서 패권을 차지했다.

고양시청은 16일 강원 양구 용하체육관에서 열린 대회 4일째 남자 일반부 중량급 단체전에서 강성림과 김경환이 296㎏, 정용훈이 300㎏을 들어올려 합계 892㎏으로 충남 아산시청(720㎏)을 가볍게 제치고 우승했다.

또 남자부 경량급 단체전에선 포천시청(김용호ㆍ이주형ㆍ정수민)이 합계 820㎏으로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한편 여자부 81㎏급 이지은(수원시청)은 인상 2차시기서 105㎏을 들어 장현주(충남 공주시청·100㎏)와 황보영진(경남도청·100㎏·이상 시기차)을 따돌리고 우승했지만, 용상서 123㎏으로 장현주(132㎏)에 이어 2위에 머물렀고, 합계서도 228㎏로 장현주(232㎏)에 이어 준우승했다.

김경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