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뉴스] '돼지열병 피해' 경기도 양돈농가 돼지 재입식
[포토뉴스] '돼지열병 피해' 경기도 양돈농가 돼지 재입식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해 9월 아프리카돼지열병(ASF) 발생으로 살처분 당했던 경기도내 양돈농가들의 재입식이 시작됐다. 24일 오전 이천시 마장면 대한양돈협회 공인종돈능력검정소에서 연천지역 양돈농가 관계자들이 재입식을 위해 돼지를 환적하고 있다. 김시범기자
지난해 9월 아프리카돼지열병(ASF) 발생으로 살처분 당했던 경기도내 양돈농가들의 재입식이 시작됐다. 24일 오전 이천시 마장면 대한양돈협회 공인종돈능력검정소에서 연천지역 양돈농가 관계자들이 재입식을 위해 돼지를 환적하고 있다. 김시범기자
지난해 9월 아프리카돼지열병(ASF) 발생으로 살처분 당했던 경기도내 양돈농가들의 재입식이 시작됐다. 24일 오전 이천시 마장면 대한양돈협회 공인종돈능력검정소에서 연천지역 양돈농가 관계자들이 재입식을 위해 돼지를 환적하고 있다. 김시범기자
지난해 9월 아프리카돼지열병(ASF) 발생으로 살처분 당했던 경기도내 양돈농가들의 재입식이 시작됐다. 24일 오전 이천시 마장면 대한양돈협회 공인종돈능력검정소에서 연천지역 양돈농가 관계자들이 재입식을 위해 돼지를 환적하고 있다. 김시범기자
지난해 9월 아프리카돼지열병(ASF) 발생으로 살처분 당했던 경기도내 양돈농가들의 재입식이 시작됐다. 24일 오전 이천시 마장면 대한양돈협회 공인종돈능력검정소에서 연천지역 양돈농가 관계자들이 재입식을 위해 돼지를 환적하고 있다. 김시범기자
지난해 9월 아프리카돼지열병(ASF) 발생으로 살처분 당했던 경기도내 양돈농가들의 재입식이 시작됐다. 24일 오전 이천시 마장면 대한양돈협회 공인종돈능력검정소에서 연천지역 양돈농가 관계자들이 재입식을 위해 돼지를 환적하고 있다. 김시범기자
지난해 9월 아프리카돼지열병(ASF) 발생으로 살처분 당했던 경기도내 양돈농가들의 재입식이 시작됐다. 24일 오전 이천시 마장면 대한양돈협회 공인종돈능력검정소에서 연천지역 양돈농가 관계자들이 재입식을 위해 돼지를 환적하고 있다. 김시범기자
지난해 9월 아프리카돼지열병(ASF) 발생으로 살처분 당했던 경기도내 양돈농가들의 재입식이 시작됐다. 24일 오전 이천시 마장면 대한양돈협회 공인종돈능력검정소에서 연천지역 양돈농가 관계자들이 재입식을 위해 돼지를 환적하고 있다. 김시범기자
지난해 9월 아프리카돼지열병(ASF) 발생으로 살처분 당했던 경기도내 양돈농가들의 재입식이 시작됐다. 24일 오전 이천시 마장면 대한양돈협회 공인종돈능력검정소에서 연천지역 양돈농가 관계자들이 재입식을 위해 돼지를 환적하고 있다. 김시범기자
지난해 9월 아프리카돼지열병(ASF) 발생으로 살처분 당했던 경기도내 양돈농가들의 재입식이 시작됐다. 24일 오전 이천시 마장면 대한양돈협회 공인종돈능력검정소에서 연천지역 양돈농가 관계자들이 재입식을 위해 돼지를 환적하고 있다. 김시범기자
지난해 9월 아프리카돼지열병(ASF) 발생으로 살처분 당했던 경기도내 양돈농가들의 재입식이 시작됐다. 24일 오전 이천시 마장면 대한양돈협회 공인종돈능력검정소에서 연천지역 양돈농가 관계자들이 재입식을 위해 돼지를 환적하고 있다. 김시범기자
지난해 9월 아프리카돼지열병(ASF) 발생으로 살처분 당했던 경기도내 양돈농가들의 재입식이 시작됐다. 24일 오전 이천시 마장면 대한양돈협회 공인종돈능력검정소에서 연천지역 양돈농가 관계자들이 재입식을 위해 돼지를 환적하고 있다. 김시범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