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일보 '오늘의 신문보기' 개편…28일부터 서비스
경기일보 '오늘의 신문보기' 개편…28일부터 서비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28일부터 서비스될 경기일보 '오늘의 지면보기' 서비스 테스트 화면.
오는 28일부터 서비스될 경기일보 '오늘의 지면보기' 서비스 테스트 화면.

경기일보의 지면을 인터넷으로 볼 수 있는 '오늘의 신문보기'가 오는 28일부터 새롭게 바뀝니다. 기존에는 인터넷 익스플로러를 통해서만 볼 수 있었지만 이제는 크롬, 엣지 등 다양한 브라우저에서 경기일보 지면을 보실 수 있습니다.

달라진 '오늘의 신문보기'는 이용자의 편의를 극대화한 점이 특징입니다. 독자 여러분께서는 별도의 프로그램 설치 없이 인터넷만으로 당일 신문에 한해 무료로 확인할 수 있습니다. 화면 속 원하는 위치로 마우스 드래그를 이용해 신문을 이동시킬 수 있고, 간단한 휠 조작만으로 확대 및 축소도 가능합니다.

무엇보다 실제 신문을 넘기는 듯한 효과가 훨씬 자연스러워졌습니다. 덕분에 독자 여러분께서는 온라인상에서 오프라인 신문을 보는 듯한 경험을 하실 수 있습니다. 또 페이지 버튼을 별도로 만들어 원하는 페이지로의 이동 역시 가능합니다.

경기일보 독자 여러분을 위한 지면 서비스는 앞으로도 계속될 것입니다. 발전을 거듭해 보다 나은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한 노력을 아끼지 않겠습니다.

장영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