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주시의회 홍성표, 한미령 의원 의정활동 우수의원 선정
양주시의회 홍성표, 한미령 의원 의정활동 우수의원 선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홍성표의원

양주시의회 홍성표ㆍ한미령 의원이 15일 경기도북부시군의장협의회 의정활동 우수의원으로 선정됐다.

홍성표 의원은 의정활동개선 분야에서, 한미령 의원은 행정개선분야에서 탁월한 의정활동 성과를 거뒀다.

두 의원은 1991년 시의회 개원 이래 올해 처음 발족한 의원연구단체 대표의원을 성공적으로 마쳤다는 공통점이 있다.

홍성표 의원은 지속가능한 환경연구회에서 활동하며 기후변화대응조례 제정을 위해 양주시 대기환경 배출시설 전반에 대해 현장점검을 실시하고 그 결과를 꼼꼼히 분석하는등 환경분야에서 전문 역량을 키우며 의정활동 개선을 위해 노력해왔다.

특히 홍 의원이 이끈 의원연구단체의 최종보고서는 향후 양주시 미세먼지 저감정책 수립에 상당한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된다.

홍성표 의원은 “신종 코로나19 확산 사례에서 보듯 이제는 시민의 건강과 안전을 보호하는 환경ㆍ보건정책 수립이 매우 중요해졌다”며 “앞으로도 시민의 건강과 행복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수상소감을 밝혔다.

한미령의원<br>
한미령의원

한미령 의원은 접경지역 민관군 상생 거버넌스 체계 구축에 역량을 집중하며 행정 개선에 힘썼다.

한 의원이 이끈 접경지역발전연구회 최종보고서에서 밝힌 민관군 상생 거버넌스 체계는 군소음법 시행에 따른 접경지역 주민피해 최소화와 적정 보상책 마련, 2030년까지 20년간 총 18조8천억원의 사업비를 투자하는 접경지역지원사업 활용방안 등 지역 주민과 유기적인 협력을 바탕으로 한 행정 개선의 결과물로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한미령 의원은 “접경지역 발전은 지역의 해묵은 과제로 접경지역을 기회의 땅으로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 “예산 투입을 최소화 하고 행정 개선을 통해 양주시 발전에 꾸준히 기여하고 싶다”고 말했다.

한편 경기도북부시·군의장협의회 우수의원 시상은 올해로 6회째로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 시행에 따라 시상식은 취소하고 각 시군의회 의장이 전수했다.

양주=이종현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