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강화군, 미국 팰리세이즈파크시와 우호교류협약
인천 강화군, 미국 팰리세이즈파크시와 우호교류협약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화군수와 팰리세이즈파크시장이 우호교류 협약을 체결했다./강화군 제공

강화군은 16일 군청 영상회의실에서 미국 뉴저지주 버겐카운티 팰리세이즈파크시와 ‘상생발전을 위한 우호교류 협약’을 온라인으로 체결했다.

국가 간 이동제약과 사회적 거리두기에 따라 온라인 화상회의 플랫폼을 활용한 이날 협약식에는 유천호 군수와 신득상 군의회 의장을 비롯한 군 관계자와 팰리세이즈파크시 크리스토퍼 정 시장과 팰리세이즈파크시 시의장 등이 참석했다.

▲ 강화군수와 팰리세이즈파크시장이 우호교류 협약에 서명하고 있다.
강화군수와 팰리세이즈파크시장이 우호교류 협약을 체결했다./강화군 제공

강화군과 팰리세이즈파크시는 호혜평등을 원칙으로 상호 유기적인 업무협력 체계를 구축하고, 교육·문화·관광·경제 등 다양한 분야에서 실질적인 교류협력을 통해 공동 발전을 도모해 나가기로 했다.

특히, 지역 특산물 유통·교역 등 다양한 인적·물적 자원의 교류를 지원하고 국제행사에도 함께 적극적으로 참여하기로 약속했다.

유천호 군수는 “앞으로 양 도시가 우호관계를 돈독히 하고 인적 교류뿐 아니라 교육, 관광, 문화적 교류 등을 점차 확대해 상생 발전하고 공동 번영하게 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팰리세이즈파크시는 미국 동북부 뉴저지주에 있으며, 뉴욕과 인접한 도시이다. 미국 속의 작은 한국이라고 불릴 정도로 한인 커뮤니티가 발달하여 있고 특히, 크리스토퍼 정은 미국 뉴저지주 첫 한인 시장으로 지난 2018년에 압도적인 표차로 당선됐다.

▲ 사본 -우호교류4
강화군수와 팰리세이즈파크시장이 우호교류 협약을 체결했다./강화군 제공

김창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