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주시, 사회적 배려자 위해 민원실 내 립뷰마스크. 외국어통역기 비치
양주시, 사회적 배려자 위해 민원실 내 립뷰마스크. 외국어통역기 비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립뷰마스크

양주시가 시청 민원실을 방문하는 사회적 배려 대상자와 원활한 의사소통을 위해 시청 민원실에 립뷰마스크, 외국어통역기를 비치했다.

코로나19 여파로 마스크 착용이 의무화됨에 따라 일반마스크를 착용하고 민원 응대시 청각장애인과 어르신 상당수가 대화에 어려움을 느끼며 민원 처리에 불편을 겪어왔다.

이에 시는 정확한 의사소통을 할 수 있도록 시청 민원실 창구 담당 직원들이 립뷰(Lip-View) 마스크를 착용하고 민원을 응대하도록 해 민원서비스 접근성을 높였다.

외국어통역기
외국어통역기

또한 시청을 내방하는 외국인이 지속적으로 늘어나고 국적도 다양해짐에 따라 74개 언어를 지원하는 양방향 실시간 외국어통역기를 비치하는 등 지역 내 거주 외국인의 민원불편 해소에도 행정력을 기울이고 있다.

올 10월 현재 양주시에 등록된 외국인은 7천115명으로 양주시 전체 인구수의 3%를 차지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원활한 의사소통이 어려운 청각장애인, 어르신뿐만 아니라 언어와 문화장벽으로 이중고를 겪는 외국인까지 모든 시민이 불편함이 없도록 최적의 민원서비스 환경 조성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양주=이종현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