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적면 조양중학교 3학년 학생들 위생용품 300세트 기부
광적면 조양중학교 3학년 학생들 위생용품 300세트 기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조양중 위생용품 기부

양주시 광적면 조양중학교(교장 김우만) 3학생 학생들이 지난 16일 광적면 행정복지센터를 찾아 관내 저소득층의 건강보호를 위해 써달라며 위생용품 300세트를 기부했다.

기부된 물품은 관내 코로나19 감염 취약계층에 전달될 예정이다.

조양중 3학년 학생들은 코로나19의 지역사회 감염 확산을 방지하고 어려운 이웃들에게 따뜻한 온기를 전달하고자 뜻을 모아 손소독제 등으로 구성된 위생용품을 마련했다.

기부에 참여한 한 학생은 “직접 준비한 기부물품을 전달하게 돼 기쁘다”며 “지역 내 취약가정에 코로나19 예방과 함께 연말연시 따뜻한 선물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남병길 광적면장은 “나눔을 실천한 학생들에게 진심으로 감사하다”며 “이웃을 생각할 줄 아는 우리 학생들이 양주 지역발전을 이끄는 인재로 성장하길 기원한다”고 말했다.

양주=이종현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