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정부시 도봉면허시헙장 이전 예정지 개발행위허가 제한지역 고시
의정부시 도봉면허시헙장 이전 예정지 개발행위허가 제한지역 고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정부시청 전경

도봉면허시험장 이전 예정부지인 의정부시 장암동 254의4 일원 5만447㎡가 지난 24일자로 개발행위허가 제한지역으로 지정 고시됐다.

의정부시는 이 일대가 도봉면허시험장 예정부지로 그린벨트 해제를 위한 도시관리계획 변경으로 개발행위 허가기준이 크게 달라지고 도시관리계획 변경 시까지 사회경제적 손실을 예방하고 계획ㆍ체계적 도시계획 수립을 위해 제한한다고 27일 설명했다.

이에 따라 이 지역은 고시일부터 3년 동안 건축물의 신축ㆍ증축ㆍ개축ㆍ이축 등을 비롯해 공작물의 설치, 토지의 형질변경 등 법이 정한 행위가 제한된다.

다만 국가와 지자체 등이 공공목적으로 시행하는 사업은 제외된다.

의정부시는 연말까지 그린벨트 해제를 위한 도시관리계획 결정 변경입안 주민 공람 공고를 마치고 주민설명회, 도시계획위 자문, 의회 의견수렴 등을 거쳐 경기도에 해제를 신청할 계획이다.

의정부시는 앞서 지난 3월 서울시ㆍ노원구와 동반성장 및 상생발전을 위한 협약을 맺고 행정구역 조정, 도봉면허시험장 장암 이전을 위한 개발제한구역 해제, 의정부시 호원복합체육시설 건립 지원, 장암역 환승주차장 개발 지원 등을 추진 중이다. 이 중 핵심은 도봉면허시험장 이전과 의정부시 행정구역인 수락리버시티단지 서울시 편입을 위한 행정구역 조정이다. 하지만 일부 시민단체와 정치권, 지역주민 등의 반대 목소리가 높아 주목된다.

의정부=김동일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