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소규모 공동주택 관리지원사업 추진
광주시 소규모 공동주택 관리지원사업 추진
  • 한상훈 기자 hsh@kyeonggi.com
  • 입력   2021. 01. 10   오전 12 : 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시는 준공 후 15년 이상 된 소규모 공동주택(다세대주택, 연립주택)을 대상으로 소규모 공동주택 관리지원사업을 추진한다.

관리주체 부재로 노후화된 소규모 공동주택에 살고 있는 주민들의 안정적 주거여건 마련을 목표로 광주시와 경기도 보조금을 매칭해 추진된다.

시는 앞서 지난해 자체 재원으로 노후화된 소규모 공동주택 2곳에 대해 2천만원을 들여 구조체 균열 보강, 담장 보수 등 낡은 시설물을 개선했다.

올해 지원규모 예산은 지난해 대비 2배 이상 증가한 4천800만원이다.

대상은 준공된 지 15년 이상 경과된 30세대 미만의 연립주택, 다세대주택 등이다.

보조금 지원금액은 다세대·연립주택의 경우 사업비 2천만원 기준으로 동당 1천600만원이 지원되고 자부담이 있다.

신청시기는 다음달 19일까지다.

광주시 건축과 건축관리팀으로 문의하거나 광주시 홈페이지 공고 내용을 확인해 신청하면 된다.

시 관계자는 “앞으로도 노후화된 소규모 공동주택의 안전 성능을 강화하고 쾌적한 주거환경 조성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광주=한상훈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