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주 기름 1만5천ℓ 담긴 공장 보일러실 화재…화학차 동원 진화
양주 기름 1만5천ℓ 담긴 공장 보일러실 화재…화학차 동원 진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4일 오후 2시17분께 양주시 남면의 한 섬유공장 보일러실에서 폭발과 함께 화재가 발생했다.

화재현장에는 보일러용 벙커C유 1만 5천ℓ가 보관 중이어서 불은 금세 크게 번졌다.

위험한 상황이었으나 소방당국은 화학차 등 장비 26대 등을 동원해 불길을 잡고 약 2시간 만에 진화를 완료했다.

인명피해는 없었다.

경찰과 소방당국 등은 피해규모와 화재원인 등을 조사 중이다.

양주=이종현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