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해경, 설 앞두고 여객선 등 다중이용선박 안전관리 점검
인천해경, 설 앞두고 여객선 등 다중이용선박 안전관리 점검
  • 이영환 기자 yughon@naver.com
  • 입력   2021. 02. 07   오후 4 : 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해양경찰서는 설 명절을 앞두고 여객선 등 다중이용선박의 안전관리 실태를 점검했다고 7일 밝혔다.

인천해경은 인천항연안여객터미널과 영종도 삼목선착장을 찾아 과중 적재, 기상 여건을 고려한 출항, 항해 장비 점검 등 다중이용선박의 안전 준수 사항을 확인했다.

또 현장 근무자들에게 선박 이용객을 대상으로 마스크 착용과 발열 증상 여부를 확인하고 선내 소독을 주기적으로 하는 등 코로나19 방역수칙을 철저히 지켜달라고 당부했다.

백학선 인천해양경찰서장은 “현장중심의 안전관리와 만약을 대비한 비상출동 대응태세를 갖춰 국민이 편안한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했다.

이영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