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최근 엿새간 고병원성 AI 28건 확진
정부, 최근 엿새간 고병원성 AI 28건 확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부가 야생조류 조류인플루엔자 예찰 과정에서 H5N8형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AI) 28건이 확진됐다고 발표했다.

13일 환경부와 농림축산식품부에 따르면 정부는 지난 5일부터 10일까지 6일간 수거·채취한 야생조류 폐사체와 분변, 포획 개체 시료 등에서 H5N8형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AI) 28건을 검출했다.

이로써 지난해 10월 첫 발생 이후 누적 건수는 172건이며, 폐사체에서 가장 높은 비중(70%·120건)을 보이는 것으로 조사됐다.

지역별로는 경기권이 36건(20%)으로 가장 높게 나왔다. 이어 강원(24건), 경남(23건), 경북(15건), 전남(14건), 전북(13건), 충남(12건) 순이다.

2월 첫째 주 야생조류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 검출 건수(수거·채취일 기준)는 지난주 대비 큰 폭으로 감소(1월 4주 36건→2월 1주 5건)했다.

이 같은 감소세는 지난달 24일부터 철원 토교저수지에서 발생한 집단 검출이 진정 국면으로 전환했기 때문으로 분석됐다.

정부는 또 기온이 상승하는 이달 중순부터 철새들의 북상이 시작되면 조류인플루엔자 검출 건수도 다소 줄어들 것으로 전망했다.

손원태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