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설 연휴 교통사고ㆍ중요범죄 신고 감소
경기도 설 연휴 교통사고ㆍ중요범죄 신고 감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편의점 방범진단 현장사진

설 연휴 경기지역에서 발생한 범죄 및 교통사고 신고가 지난해보다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15일 경기남부ㆍ북부경찰청에 따르면 연휴가 시작된 지난 11일부터 4일간 발생한 교통사고는 경기남부의 경우 하루 평균 76.25건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 97.5건에 비해 21.8% 감소했다.

경기북부도 같은 기간 95건에서 56건으로 약 41% 줄었다.

▲ (2) 교통안전활동 현장사진
교통안전활동 현장사진

중요 범죄 신고 건수도 내림세를 보였다.

경기남부에 접수된 중요 범죄 신고 건수는 지난해 대비 0.3%(365.5건→355.3건) 줄고, 경기북부도 지난해 61.5건에서 올해 43.1건으로 하향 곡선을 그렸다.

경찰은 설 연휴 편의점 등 범죄 취약 장소를 중심으로 순찰 활동 강화와 가정폭력 재발 우려 가장을 상대로 사전 모니터링을 실시했다. 또 범죄 취약시간대 범죄 발생 다발 장소에 특별형사 활동을 전개하며 범죄 예방에 주력했다.

경찰 관계자는 “지속적인 치안 활동을 통해 사건ㆍ사고 예방에 힘쓰고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방역활동에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정민훈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