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서구, 코로나19로 지친 구민 위해 봄꽃 30만본 배포
인천 서구, 코로나19로 지친 구민 위해 봄꽃 30만본 배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 서구가 코로나19로 지친 구민의 힐링을 위해 화사한 봄꽃 산타로 변했다.

구는 봄을 대표하는 팬지 등 5개 수종 30만본을 구민에게 지원할 예정이라고 16일 밝혔다. 봄꽃을 원하는 구민이라면 누구나 거주지 동 행정복지센터에 신청하면 받을 수 있다. 신청서를 종합해 배부 시기는 3월 중으로 계획하고 있다.

이번 사업은 주민 스스로 내 집 앞, 상가 앞을 포함해 쓰레기 무단투기 지역 및 유휴부지 등 대상지를 발굴하고, 원하는 꽃을 신청해 식재하고 가꿔 나갈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업이다.

특히 지자체 주도하에 주민이 참여하는 하향식 협력사업에서 벗어나 주민이 직접 주도하며 관리 협력하는 상향식 민관사업으로 주민자치 활성화에 기여하고 있다. 구는 주민들의 호응이 큰 만큼 봄뿐 아니라 여름과 가을에도 계절에 맞는 꽃을 지속해서 제공한다는 방침이다.

이재현 서구청장은 “올해 서구의 핵심가치가 ‘행복’인 만큼 겨울을 이겨내고 찾아온 아름다운 봄꽃처럼 주민과 함께하며 ‘행복한 서구 만들기’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다.

김경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