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미추홀구, 코로나19 예방접종 지역협의체 첫 회의
인천 미추홀구, 코로나19 예방접종 지역협의체 첫 회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 미추홀구가 22일 코로나19 예방접종 지역협의체를 구성하고 첫 회의를 했다고 밝혔다. 지역협의체는 지역의 관련 단체와 긴밀한 협조체계를 구축하고 예방 접종 과정에서 전문가 의견 수렴을 위한 것이다.

지역협의체는 권혁철 부구청장을 위원장으로 의사회, 간호사회, 경찰서, 소방서, 국민건강보험공단, 인천시의료원, 인천사랑병원, 현대유비스병원, 인천대 제물포캠퍼스, 청운대, 대한노인회, 여성단체협의회, 전국아파트입주자연합회, 종합자원봉사센터 등으로 구성했다.

이날 지역협의체는 코로나19 백신 접종 계획을 공유하고 각 기관의 상호 협력방안을 논의했다. 또 지역 내 접종센터 설치 및 운영 방법 등에 대한 협의도 이뤄진 상태다.

지역협의체는 코로나19 예방접종이 끝날 때까지 의료인력 지원과 환자 이송 및 치료 지원, 치안 유지 등 각종 사안에 의견을 주고받으며 협력하기로 했다.

지역협의체 관계자는 “신속하고 안전한 코로나19 예방접종을 위해 긴밀한 협력체계를 유지하면서 주민들이 안전하게 코로나19 백신을 접종할 수 있도록 준비하겠다”고 했다.

이승욱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