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ㆍ시의회ㆍ시민단체 “공공의료 확충 노력” 한 목소리
안산시ㆍ시의회ㆍ시민단체 “공공의료 확충 노력” 한 목소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산시 공공의료 도입 세미

안산시, 안산시의회, 시민사회단체가 공공병원 설립 추진을 비롯해 안산지역 공공의료 확충을 위해 머리를 맞댔다.

안산시의회가 주최하고 건강보험공단 인천경기지역본부(서명철 본부장)가 주관한 ‘안산시 공공의료 도입 필요성 및 확충방안’을 주제로 한 세미나가 24일 안산시의회 대회의실에서 열렸다.

세미나에는 윤화섭 시장과 박은경 시의장 등이 참석하고 안산 여성단체가 온라인으로 참여했다.

이정면 건강보험연구원 부연구위원 주제 발표에 이어 신영석 한국보건사회연구원 선임연구원을 좌장으로 한진옥 경기도공공보건의료지원단 책임연구원, 이기환 안산시의회 문화복지위원장, 박희경 안산YWCA 사무총장, 박건희 안산 상록수보건소장, 구재원 경기일보 부장 등이 패널로 참여한 종합토론 등으로 진행됐다.

토론자들은 안산 지역의 의료공급이 민간 병원에 의존적인 체계를 문제로 지적하면서 “코로나19 등 국가적 위기 상황에서 치료 받지 못하는 사태가 발생하지 않도록 공공의료기관을 확대해야 한다”면서 “이번 토론회가 단순 논의에서 끝나지 않고 나아가 지역 공공의료 협의체 구성으로 이어져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기환 위원장은 “안산시의회 차원에서 공공병원 설립을 위한 조례제정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공단 서명철 본부장은 “이번 세미나가 지역 필수의료를 제공하는 밑거름이 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박명호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