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춘근 수원 윌스기념병원장 경기국제의료협회장에 취임
박춘근 수원 윌스기념병원장 경기국제의료협회장에 취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1 경기국제의료협회 정기총회에 참석한 박춘근 원장과 관계자들

수원 윌스기념병원은 박춘근 병원장이 제6대 경기국제의료협회장으로 취임했다고 1일 밝혔다.

박 원장은 지난달 25일 온라인 열린 ㈔경기국제의료협회 정기총회에서 제6대 경기국제의료협회 회장에 올랐다. 임기는 오는 2023년 2월까지 2년간이다.

지난 2009년 발족한 경기국제의료협회는 외국인 환자 유치, 해외 의료인 연수 등 국제의료교류를 진행하며 세계 속의 K-의료를 알리는데 앞장서고 있다. 한국과 경기도의 우수한 의료기술을 세계에 알리고 신시장 개척 등 국제교류와 사업 지원 및 기획, 운영을 통해 국제의료를 선도하는 대표적인 기관으로 자리 매김하고 있다.

박춘근 경기국제의료협회 신임 회장은 “지난해 코로나19로 인해 한국을 찾는 외국인 환자는 줄었지만, 한국 의료기관들이 코로나19에 대한 철저한 방역과 환자 치료 사례들로 한국 의료에 대한 신뢰도가 더 커졌다”며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접어들면서 위기를 기회로 극복하고, 경기국제의료협회의 역량 강화와 관련 의료기관의 발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정자연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