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수원월드컵재단, 체육시설관리協·레저문화연구원과 업무협약
경기수원월드컵재단, 체육시설관리協·레저문화연구원과 업무협약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그라운드부터 건축물까지 경기장시설 안전관리 고삐…“新안전시스템 구축 목표”
8일 경기도수원월드컵경기장관리재단 정의찬 사무총장(왼쪽 3번째)과 한국체육시설관리협회 안을섭 회장(두번째), 한국레저문화연구원 고재곤 원장(네번째)이 업무협약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경기도수원월드컵경기장관리재단 제공

경기도수원월드컵경기장관리재단(이하 재단)이 경기장 시설 안전 강화를 위해 한국체육시설관리협회ㆍ한국레저문화연구원과 손을 맞잡았다.

재단은 8일 오전 수원월드컵경기장 회의실에서 정의찬 재단 사무총장과 안을섭 (사)한국체육시설관리협회장(대림대 교수), 고재곤 (사)한국레저문화연구원장(여주대 교수)을 비롯 3개 기관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경기장 안전체계 구축 및 체육시설 안전관리 자격취득 교육 관련 업무협약을 맺었다.

앞으로 재단과 체육시설관리협회ㆍ레저문화연구원은 ▲경기장 시설 안전관리 분야 컨설팅 및 연구활동 ▲경기장 시설 안전관리점검ㆍ성능검사 지원 ▲재단 및 입주시설 관계자 체육시설 안전관리 교육(체육시설 안전관리사 1ㆍ2급) 등 협력 사업에 공동 참여한다.

이번 협약은 다중이용시설을 관리하는 재단이 전기ㆍ소방ㆍ구조 등 경기장 안전관리에 더욱 만전을 기하겠다는 필요성에 의해 이뤄졌다.

특히 경기장 그라운드에 대한 안전ㆍ성능검사를 전국 월드컵경기장 최초로 실시, 그라운드 안전에 직접적인 영향을 받는 선수와 대관 이용객들의 시설 만족도를 높인다는 계획이다.

정의찬 사무총장은 “각계 전문가가 진행하는 경기장 안전ㆍ성능검사ㆍ연구 컨설팅 등을 통해 그라운드 안전 점검에 대한 명확한 기준을 세우고, 안전시스템을 새롭게 구축하는 것이 이번 협약의 궁극적인 목표”라며 “재단이 체육시설 안전관리 분야의 모범 사례가 되고, 더 나아가 전국 대형 경기장의 안전정보 네트워크 구축에 시발점이 될 수 있도록 적극 협업하겠다”고 밝혔다.

황선학기자

 


댓글 운영기준

경기일보 뉴스 댓글은 이용자 여러분들의 자유로운 의견을 나누는 공간입니다.
건전한 여론 형성과 원활한 이용을 위해, 아래와 같은 사항은 삭제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경기일보 댓글 삭제 기준
  1. 기사 내용이나 주제와 무관한 글
  2. 특정 기관이나 상품을 광고·홍보하기 위한 글
  3. 불량한, 또는 저속한 언어를 사용한 글
  4. 타인에 대한 모욕, 비방, 비난 등이 포함된 글
  5. 읽는 이로 하여금 수치심, 공포감, 혐오감 등을 느끼게 하는 글
  6. 타인을 사칭하거나 아이디 도용, 차용 등 개인정보와 사생활을 침해한 글

위의 내용에 명시되어 있지 않더라도 불법적인 내용이거나 공익에 반하는 경우, 작성자의 동의없이 선 삭제조치 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우리지역 추천 뉴스